드디어 나온 Venusblood Orbit... 조금 해보긴 했습니다만... VenusBlood 홍보관

이야... 나름 dmm 18금 쿠소게들 해본 편인데도 이건....

일단 로딩이랑 렉...튕김... 이거보다 느린 겜은 마지가미 정도밖에 못봤는데 마지가미랑 애초에 불러와야 할 양이 차원이 다를텐데?...

그리고 정말 끔찍한 튜토리얼... 시작부터 텍스트 투척하고 넘어가는 너네 튜토리얼은 VB 시리즈를 단계적으로 해온 사람들한테나 유용했던 거지 새로운 독특한 시스템에 개판인 UI 가지고 웹게임 시작하자마자 갑자기 시작되는 전투에서 텍스트만 잔뜩 던지고 그냥 지나가는건 도대체?

  
그리고 아무리 튜토리얼 1회용이라지만 저 빨간 박스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림판으로 그린 걸 점멸시키는게 어딨어 ㅋㅋㅋ

거기다가 다른 일러들은 괜찮은데 스탠딩 CG는 뿌연 저해상도로 스토리가 진행되는데, 로딩 최적화를 못맞춰서 저렇게 한건지?...



전반적으로 대마인 아사기 결전 아레나 서비스 시작할 때랑 비슷한 수준의 마감인데, 2014년에 장르 선구자로 나와서 좌충우돌하다가 2019년에 서비스 종료한 게임과 비슷한 퀄리티가 2021년 신작으로 나오면 어떻게 하나요.

오히려 이 끔찍한 UI가 최근 dualtail게임들과 비슷한 걸 봐서, 요즘 다른 DMM 에로게 원작 게임들과는 달리 외주 거의 없이 전부 자체개발한 것으로 보이는데, VBH international, VBS랑 동시에 이걸 자체개발했으니...

일단 게임 시스템은 독창적. 많은 조작을 요구하지 않으면서, 웹게임스러운 긴 텀의 육성에, VB의 다종의 유닛편성을 함께 가져가려고 이런저런 궁리를 한 것 같기는한데... 

아무리 게임성이 독특해도 최소한 넘어야 할 퀄리티가 있고 최소한의 접근성이 필요한 법입니다.

 로딩창을 제외한 모든 게임화면에서 어딘가 하자가 보이는 건 좀....

그리고 편성창 띄울때마다 로딩이 뜨고 창고에 있는 유닛 선택할 때는 스탯 못보는건 참... 천년전쟁 아이기스 서비스 시작 직후가 생각나는군요.

유사전략겜이었던 VBD가 VBE deus 모드에서 드디어 전략겜 턱걸이를 하게 되고, VBF에 가야 정상적인 상업게임 수준의 마감을 갖췄다는 것을 생각하면, VBO도 VBO4(...) 쯤 가야 정상적인 웹게임이 될 것 같은데 그게 될턱이 잇나....

그냥 VB 주요 유닛들이 캐릭터화된거에 만족하고, 5ch 반응이나 봐야 겠군요.





BugBug 9월호는 샀는데... 올릴 VBS 정보가 없습니다. 에로게 관련

이거, 진짜 정보가 아무것도 없군요.

딱 하나 건진건 전작들처럼 타락 전후 같은 구도로 돌려쓰는 H씬이 있다는 것을 확인한 정도?

시스템 관련 정보는 전혀 없고, HCG도 모두 공홈에 올라온것의 변형이었습니다.... BugBug 내에서도 가장 속빈강정입니다. 뒤쪽의 굴욕 3같은 건 신 CG라도 많이 공개되었는데...


사실 VB 시리즈는 항상 Tech Gian에 특집을 공개해 왔는데, 이번에 Tech Gian이 폐간한만큼 BugBug에서 크게 다루지 않을 까 싶었는데 전혀 아니더군요.


그나저나 고의는 아니겠지만 아스트로노츠 시리우스는 또 발매텀이 겹치네요. 뭐, 란스랑 전여신이랑 겹친 저번에 비해서는 낫지만.


그나저나 철과 알몸은 벌써 4번째가 나오는데 흑수는 또 리마스터 버전이니?...

Venusblood 12편, Venusblood -Savior- 공개, 12월 24일 발매 VenusBlood 홍보관

드디어 정보가 공개되었습니다. 발매일은 올해 크리스마스 이브.

사실 전 Tech gian에 정보가 실릴 줄 알았는데 이번호를 마지막으로 폐간... 홈페이지 외엔 정보가 없어서 딱히 특별히 전달할 내용이 없네요. 자세한 건 나인테일 홈페이지 확인 바랍니다.

아래는 개인적인 사견.


VBL에서 워낙 제작진이 입을 털어서 이번 작은 꽤 달라질 줄 알았는데, 현재까지는 거의 동일한 시스템으로 보입니다. 전작이 산란이었으므로 이번작은 타락계, 타락캐는 조금 적은 3명. 하지만 분위기를 보면 서브 여캐들은 VBH마냥 타락유닛 버전이 존재할 것 같습니다.

용족과 명계가 별개 세력으로 등장하고 알기쉬운 라이벌은 없음. 과연 흑막은 어느쪽일까요? 이번엔 여신이 둘만 나오니 제 3의 여신이 나오거나, VBD랑 비슷하게 갈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시스템 변경점은 새로운 장비 카테고리, 식량이 모든 유닛에게 동일하게 추가. 이렇게 되면 장비라기보다, 일종의 붙일 수 있는 수량이 제한된 칭호같은 느낌일지도? 식량을 구하는 데는 식량 유닛들의 음식 영혼 스킬로 입수하는 음식 티켓이 필요하다는데, 재운 시스템을 꼬아서 만든 새로운 시스템 같습니다.

반격 이상, 복수 이상 스킬 삭제. 그 대신 해당 기능이 기본 적용. 초월 유닛 대세일때문에 상태이상 유닛들이 힘을 못쓰던 것에 대한 보상일까요? 그런데 이러면 초반이 VBF시절 고스핏 아라크네 좆망겜이 되지 않나? 상태이상 유닛들에 좀더 범용성 있는 스킬과 강제이상을 나눠줄 생각인건지? 밸런싱이 어떻게 될지 궁금합니다.

현재까지 본바로는 VBL이 모든 유닛이 등장하는 마지막 작품이라고 했으니, 잘 안쓰던 비인기 유닛들을 물갈이하되, 시스템 자체는 거의 VBL 그대로 남겨둔 것 같습니다. 사실 발매 간격은 길었지만 Venusblood -Orbit- 개발때문에 개발시간은 비슷했을테니 생각보다 평범한 작품이 나온듯. 케이마루씨는 VBL 이후 디렉터 안하겠다고 했는데 왜인지 또 단독 디렉터입니다.

그 외에 눈에 띄는 것은 작화의 통일성? 전보다 원화 마무리 방식을 비슷하게 했는지 캐릭 디자이너는 달라도 그림체의 위화감은 줄어들었습니다. 필살기 CG에서는 다시 제각기 놀기 시작하지만... 스탠딩과 H는 그나마 낫군요.

공개 정보만으로는 본작의 후타나리 담당을 유추할 수 없었습니다. 머릿속에서 떠오르는 이미지는 천사장이지만... 과연?

그리고 본작의 주인공은 마왕스타팅.

역대 최고의 금수저입니다. 오랫만에 부활해서 힘이 완전하지 않다는 설정일 것 같기는 한데, 자하크보다야 정상이겠지...

개인적으로는 주인공이 흙수저일수록 좋아하는데, 과연 어떻게 스토리가 진행될지 궁금합니다.

Venusblood 시리즈 12번째 작품 VBS 티저 공개 VenusBlood 홍보관

마치 죽은 것 같은 블로그지만 그건 Venusblood 신작 소식이 없어서 였고 주인장은 살아있습니다.

드디어 Venusblood 12번째 작품 티저가 나왔군요.



상세 정보는 7월말.

아마 BugBug나 Tech Gaian에 먼저 정보가 뜰텐데, 요즘 계속 사고있으니 정보 나오는 대로 올리겠습니다.






Blue blue glass moon, under the crimson air 잡글

어지간해서는 dualtail 소식 말고는 넘어가게 됬지만, 이건 쓸수밖에 없군요.

아마 2002 월드컵 보면서 플레이했던 기억이 나는군요.

정말 good old days였습니다.

타입문넷가서 같이 페이트 발매 카운트다운 기다렸던 기억도 나는군요.

...타입문넷의 빡센 영구강등 연타의 초기에 축출된 인물 중 하나가 되어버렸습니다만....

창룡전 완결권 소식도 그렇고, 학창시절을 떠오르게 하는 소식들이 많이 나오는군요.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카에데짱


VBR